화웅



화웅(華雄)
사망191년 음력 2월
양현 양인
사인전사
성별남성
국적후한
직업군인
적수손견

화웅(華雄,[1] ? ~ 191년 음력 2월)은 중국 후한 말의 무장으로 양인 전투에서 전사하였다.

목차

생애


초평 원년(190년) 동탁의 전횡에 대항하여 발해태수 원소를 맹주로 반동탁 연합군이 결성됐다.[2] 그 일원인 손견하남윤 양현(梁縣, 지금의 허난성 루저우시)에서 목숨을 잃을 뻔할 정도로 패하였다가 이듬해 2월(음력)[3] 흩어진 군사를 수습하고 다시 양인(陽人)으로 진격하였다. 동탁은 호진을 대독호(大督護), 여포는 기독(騎督), 기타 무장들은 그 아래 도독(都督)으로 삼아 요격시켰는데[4] 화웅은 도독 중 한 명이었다. 호진과 여포는 서로 반목하여 패주했고 화웅은 다른 군인들과 함께 효수당하였다.

삼국지연의


사서가 아닌 소설삼국지연의》에서는 비중이 크게 늘어났다. 9에 맹수 같은 으로 반동탁 연합군과의 서전인 사수관 전투의 지휘관으로 등장한다. 포신아우 포충, 손견의 수하 조무, 원술의 부장 유섭, 한복의 부하 반봉을 베는 등 무용을 자랑하다가 관우에게 죽는다. 관우가 나서기 전 조조가 따라준 이 채 식지도 않았다는 묘사를 더하였다.

각주


  1. 이와 달리 청나라 사람 반미(潘眉)는 《광운》의 葉 항목에 쓰여진 ‘〈오지 손견전〉에 도위 섭웅(都尉 葉雄)이 있다’라는 구절을 근거로 도독 화웅이 아니라 도위 섭웅이 옳다며 현재의 판본들이 틀리다고 주장했다. 반미, 《삼국지고증》7권 ; 노필 편, 《삼국지집해》에도 인용
  2. 《삼국지》1권 위서 제1 무제 조조
  3. 후한서》9권 본기 제9 효헌제 유협 초평 2년
  4. 영웅기》 ; 배송지 주석, 《삼국지》46권 오서 제1 손견에서 인용

참고 문헌





분류: 2세기 태어남 | 191년 죽음 | 동탁과 주변 인물 | 효수된 사람 | 작전 중 사망자


데이트: 16.03.2021 06:08:55 CET

출처: Wikipedia (저자들 [역사])    Lizenz: CC-BY-SA-3.0

변화들: 모든 그림과 그와 관련된 대부분의 디자인 요소가 제거되었습니다. 일부 아이콘은 이미지로 대체되었습니다. 일부 템플릿이 제거되거나 (예 : "문서 확장 필요) 할당되었습니다. CSS 클래스가 제거되거나 조화되었습니다.
기사 또는 카테고리로 연결되지 않는 위키백과 특정 링크 (예 : "레드 링크", "편집 페이지 링크", "포털 링크")는 제거되었습니다. 모든 외부 링크에는 추가 이미지가 있습니다. 약간의 디자인 변경 외에도 미디어 컨테이너,지도, 내비게이션 상자 및 음성 버전이 제거되었습니다.

부디 을 알아차리다 주어진 콘텐츠는 주어진 시점에 위키백과에서 자동으로 가져 오기 때문에 수동 확인이 가능했고 불가능했습니다. 따라서 kowiki.org는 획득 한 콘텐츠의 정확성과 실제 성을 보장하지 않습니다. 현재 잘못된 정보 나 부정확 한 표시가있는 정보가있는 경우 언제든지 문의하기: 이메일.
또한보십시오: 법적 고지 & 개인 정보 정책.